이집 블로깅을 한거 같은데.. 없네?


작년에 알게된 뒤로 한번씩 가다가


요즘 준오가 여기 사골 쌀국수 곱배기가 가성비 좋고 고기양도 많다고 툭하면 가는 곳.


무삥과 팟타이라는 이 태국 음식점. 상호에 메뉴 2개가 들어 있다.


위치가 좀 멀긴 하지만 걸어갔다 돌아오기 (운동하기) 좋은 위치.


남자 사장님이 내 전자회로 가르쳐주신 정X유 교수님과 매우 닮음... 


그래서 자꾸 여기 갈때마다 모스펫이 떠오름.




태국인 세프가 만드는 태국 음식점!



가격 엄청 저렴한건 아니지만 굳~





메뉴판


그린커리랑 똠양꿍 빼고 다먹어봤다.


똠양꿍은 영 내스타일 아니어서~~ 별론데


태홍이가 태국가서 땀 쫙 빼면 똠양꿍이 땡긴다더라.. 난 아직 아님!



그리고 다음 사진들은 그동안 먹으면서 찍었던 것들.


처음엔 팟타이 / 뿌빳퐁거리만 먹다가 점점 안먹어본거 먹어보자 해서 여러가지 먹어봄 ㅎㅎ



꿍팟퐁커리와 팟타이


커리는 밥을 따로 준다.


샤로수길 쪽에 태국음식점은


뿌빳퐁거리였나? 소프트크랩써서 물론 커리 양이 많긴 하지만 암튼 비싼데


여긴 한사람이 먹기 적당한 양에 가격도 괜찮아 좋음.


팟타이는 누가 그러던데 우리나라 사람들이 가장 선호하는 태국음식~




이건 쏘쏘




준오가 대단히 좋아하는 사골쌀국수 곱배기


고기양으로 이미 반해버림



계란말이인데 쏘쏘였음




루비피쉬


가격대도 있고 사이즈도 커서 오? 했었는데

은근히 살이 먹을게 많이 없었음..



무삥 (4000)


4천원 정도에 이정도 고기양이면 나는 괜찮다고 생각함




무삥 정식. (6000)


무삥과 고기 양 같고 볶음밥이 추가됨


이것도 좋음




준오는 또 사골쌀국수...


나는 레드 커리


매콤하면서도 맛있었음


어디서 산초가루 향이 나지 했는데


저기 저 이파리에서 산초가루 향이 남.

그럼 산초인가? ㅎㅎ;



이건 치즈 팟타이.


난 치즈맛 잘 안나던데

준오는 완전 치즈맛난다면서 뺏어먹음..



그리고 이날도 사골쌀국수 시켜먹더라


그러면서 나한테 훈수둠.


자기가 이거 좋아서 먹는줄 아냐고~~


고기 양이 많아서 참고 먹는건데~~~


형은 식단을 바꿔야 한다~ 탄수화물만 먹지마라~~


근데 안좋아한다는 애가 맨날 곱배기 시키고 싹싹 잘먹지? -_-;




소스 삼총사


생선소스는 간장느낌에 매콤고추슬라이스여서 선호

칠리소스도 선호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서울 관악구 봉천동 1632-6 2층 | 무삥과팟타이
도움말 Daum 지도
Posted by 딕스트라



쌀국수하면 맨날 낙성태 태국음식점인 무삥과 팟타이를 가서 먹었는데


오늘은 집 바로앞에 있는 분짜하노이를 갔다.


집은 지나가면서 한번은 가봐야지~ 한번은 가야지~ 하고 3년동안 안갔는데


이날 같이 차보러 같이 다녀준 준오한테 한끼 사준다는 생각으로


무삥 보단 조금 가격대가 있지만 일단 ㄱㄱ


태국쌀국수와 베트남 쌀국수의 차이?


백종원의 골목식당에서 막 설명하는거 들은거 같은데


다까먹음 ㅎㅎ




그림메뉴판



글 메뉴판



쌀국수L(11,500)



내가 시킨 분짜 (13,000)


고기 양이 아주 훌륭하다.


사진에 잘 안보이지만

12시에 스프링롤 같은건 짜조인가? 암튼 짜조같은게 있고


 12시부터 2시까지는 소면 같은 면이 있고


2시부터 7시까지는 야채


7시부터 12시까지 다 고기다.


가격 생각해도 이정도면 굳!



저런 새콤한 소스에 찍어먹으라고 하는데


엄청 시큼하지는 않고 딱 적당!



고기양이 위에서 찍으면 잘 안보이는데


진짜 고기가 나에게 조금 많았다.


적당히 비율맞춰 같이 먹는데도


고기가 남음


그정도로 좋다......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서울 관악구 봉천동 1598-1 | 분짜하노이
도움말 Daum 지도
Posted by 딕스트라